뉴욕주, ‘남’과 ‘여’ 외에 제3의 성 ‘X’ 추가…“LGBT 권리 보장”



앤드루 쿠오모(63) 미국 뉴욕주지사는 24일(현지시간) ‘제3의 성(性)’ 존중을 위한 법인 ‘성별인정법’ 발의안에 서명했다. 미국 의회 전문지 더힐은 이날 쿠오모 지사가 출…
기사 더보기


은꼴 클릭하여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