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日공사 ‘부적절’ 발언에 대사 초치…“비외교적·무례” 항의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가 17일 외교부에 초치됐다. 최근 소마 히로히사 일본대사관 총괄공사가 우리 정부의 대일(對日) 외교에 대해 ‘성적 표현’을 쓰면 비하한 사실이 확인됐…
기사 더보기


은꼴 클릭하여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