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싸운 교토국제고, 여름 고시엔 결승 진출엔 실패



일본 교토의 한국계 민족학교 교토국제고가 고교 야구의 ‘꿈의 무대’로 불리는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여름 고시엔)에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하지만 사상 첫 출전에서 당당히 4강에…
기사 더보기


은꼴 클릭하여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